본문 바로가기
[맛집] 뭐먹을까?/강서/양천 맛집

목동 맛집 - 줄서서 먹는 꿀벌닭강정

by 공감공유 2012. 5. 1.
반응형



고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닭요리는 정말 매력 만점입니다.

다양한 요리도 가능하고 남녀노소 할거 없이 쉽게 즐길 수 있고, 맥주 안주로는 닭요리만한게 없죠~

그 중 치킨과 닭강정은 닭요리의 국민간식으로 손꼽힐 만큼 정말 맛있는 요리 입니다.

양념치킨과는 다르게 식어서 먹어도 맛있는 닭강정.


얼마 전 목동역 부근에 꿀벌닭강정이라는 집에 오픈을 했습니다.

집에 갈 때 마다 사람들이 길게 줄서서 기다리고, 앞 정류장에서는 컵 하나씩 들고서 먹는 닭강정.

맛이 어떻길래 저렇게 기다려서 먹나 궁금해서 먹어봤습니다.



위치는 목동역 3번 출구로 나오셔서 1분 정도 걸어오시면 됩니다.

늦은 시간에 가도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습니다.

퇴근 시간에 맞춰서 가면 정말 줄이 장난아닌데, 늦게 가니 사람이 적군요...



조그만 가게임에도 불구하고 안에 일하시는 분들이 4~5명은 되보입니다.

닭강정 1박스에 11000원, 반박스에 6000원, 큰컵은 2000원 입니다.

닭강정 가격은 적당하다고 생각이 되네요.




장사가 잘된다는 증거인가요~

안에는 수많은 박스들이 조립되어 있고, 일손들이 바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요기가 닭강정 소스를 버무리는 곳 입니다.

뒤에서 닭을 튀긴 후 이곳에서 소스와 떡과 치킨이 뒤섞입니다.


특이한 점은 옆에 큰통에서 소스가 계속 흘러나오고 있다는 것 입니다.




일하시는 분들이 바쁘게 움직이고...

반마리 6000원 짜리를 시켜서 집에 포장해 왔습니다.



꿀벌닭강정만 포스팅 하기가 뭐해 얼마 전에 먹은 닭강정의 지존 만석닭강정과 살짝 비교해 봅니다.

전국적으로 인기있는 만석닭강정은 닭강정 개발자의 집이라 원조가 이거다 라는 것을 느낄 수 있죠.




꿀벌닭강정은 반마리, 만석은 한마리 입니다.

꿀벌은 땅콩소스가 뿌려져 있고, 떡도 들어가있습니다. 꿀벌닭강정은 뼈가 없는게 특징입니다.

만석은 오직 오리지날 답게 뼈가 있는 닭으로 오직 닭만 들어있습니다. 양념에서도 차이가 납니다.





뭐랄까 꿀벌닭강정 소스는 달달한 맛이 강한 반면, 만석닭강정은 양념치킨 맛이 강합니다.

식었을 때 먹으면 꿀벌닭강정은 조금 눅눅해지는데 만석닭강정은 식었을 때 먹어야 더 맛있습니다.



땅콩 버무린 것을 하나 들고...

뜨거울 때 먹는 것은 꿀벌닭강정이 훨씬 맛있습니다. 뼈없는 치킨 먹는 맛이라고 해야될까요?

반면 만석은 식어야 먹어야 제맛이죠...



꿀벌닭강정은 튀김옷이 조금 과할 정도로 많은 편 입니다.

가격이 저렴해서 그런지 몰라도 고기의 양은 별로 안되는군요.



이제 꿀벌닭강정으로~

꿀벌닭강정 튀김옷에 무슨 가루를 넣었는지 거뭇한게 묻어있습니다.



땅콩의 고소한 맛과 닭강정의 달달한 맛~!



떡도 쫄깃하니 맛있습니다.


목동 꿀벌닭강정의 맛은 어른들이 그닥 좋아할 맛은 아닌 듯 합니다. 

튀김옷도 너무 두꺼워 많이 먹다보면 느끼할 수도 있구, 사람이 많아 그런지 안익은 부분도 있습니다.

소스도 너무 달달하고 딱 동네 어린이들의 취향에 맞춰진 그런 맛이라고 해야되나요?

그렇기 때문에 동네 아이들이 컵으로 많이 사들고 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달달하고 저렴한 닭강정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 추천해드리는 곳 입니다.

저도 나이를 하나 둘 먹어서 그런지 아직 만석닭강정 만한 집을 못봤군요..ㅎ





반응형

댓글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