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구리 맛집, 먹었던 갈비탕 중 가장 맛있었던 김정수의 수갈비탕

[맛집] 뭐먹을까?/경기도 맛집

by 공감공유 2014. 11. 3. 08:12

본문

구리 맛집, 먹었던 갈비탕 중 가장 맛있었던 김정수의 수갈비탕



맛집을 정말 잘 아시는 분과 외근을 나갔다가 들린 구리 맛집 수갈비탕.

지금까지 구리 쪽은 외근을 나간 적 외에는 따로 가본 적이 없어서 조금 생소한 동네였습니다.

그런데 그때 갈비탕을 한 번 맛 보고 다소 늦은 시간에 서울에서 출발해서 오직 갈비탕만 먹기 위해 구리까지 다녀왔습니다.

맛이 정말 깔끔하기도 하고 무엇보다 고기가 너무 너무 좋습니다.

뼈에서 바로 떨어지는 고기와 부드러운 살결, 갈비탕을 주문하면 몇 개 빼서 따로 주시는 갈비찜...

정말 집만 가깝다면 단골집이 되었을거 같은 수갈비탕. 같이 가보실까요~?




▲ 다소 늦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차들이 꽤나 많습니다.

위치가 아주 애매한데, 그냥 주택가 한 가운데에 위치해 있는 곳 입니다. 

정말 지역 주민들 아니면 찾기 힘들거 같은 진짜 구리 맛집이라고 할 수 있겠죠.




▲ 로드뷰를 보면 아시겠지만 예전에 곽만근갈비탕이였는데 상호가 바뀌었다고 합니다.

참고하시구요.알고보니 체인점이였네요^^;




▲ 일반 갈비탕 가격은 9000원, 특은 11,000원 입니다.

아주 배가 고픈 상태였기 때문에 특 2개로 주문~ 저번에 왔을 때도 특 시켜놓고 밥 두 공기를 먹었었죠 ㅎㅎ





▲ 기본찬과 함께 갈비찜이 나옵니다.

여긴 기본찬도 아주 맛있습니다. 김치가 다소 아쉽기는 하지만, 메추리알이 특히 맛있구요.

나머지 찬들도 깔끔하게 잘 나오는 편 입니다.





▲ 갈비탕에 웬 갈비찜이냐?

(구)곽만근 갈비탕은 갈비탕을 주문하면 갈비를 몇 개 빼서 이렇게 갈비찜으로 내놓더라구요.

특은 3대, 일반은 2대를 내줍니다.








▲ 근데 이게 정말 참 맛있습니다.

달콤하면서도 느끼한 맛을 잡아주는 간장소스와 부드러운 갈비의 조화.





▲ 뿅 하고 쏙 빠져버리는 갈비. 

이 갈비짐이 구리 맛집 수갈비탕의 또 다른 매력이라고 할 수 있겠죠.

이 집에 처음 왔을 때 저게 뭔가 저게 뭔가 했었는데 말이죠 ㅎㅎ






▲ 잠시 후 나온 갈비탕.

냄새부터가 살짝 한방 갈비탕 냄새가 납니다.







▲ 갈비찜에 갈비가 사용이 되면서 갈비탕에는 다른 곳 처럼 크거나 많지는 않습니다.

그래도 고기가 연하고 쏙쏙 빠지고 질기지 않으면 됐죠~





▲ 은행두 있고~





▲ 고기 빼 먹고 밥 말아서 풍덩~


갈비탕이지만 국물이 워낙 깔끔해서 해장하기에도 좋을거 같습니다.

이 집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기억은 처음 방문했을 때 사람도 무지 많고 어떤 주민 할머니 혼자 오셔서 갈비탕을 드시는데 정말 맛있게 드시더라구요.

거의 매일 오는 듯한 손님인거 처럼 보이는데 정말 제가 생각하기에도 이 만한 갈비탕집 없을거 같습니다.

갈비가 크고 많다고 좋은게 아닌 정말 질 좋은 갈비와 깔끔한 갈비탕이 원하시는 분들께 추천하는 구리 맛집 입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